KCC NEWS

탈북 천재 피아니스트 “나에겐 꿈이 있습니다” ‘통일 전도사’ 김철웅 교수의 삶

posted Mar 01, 2019

탈북 천재 피아니스트 “나에겐 꿈이 있습니다” 기사의 사진

탈북 천재 피아니스트 “나에겐 꿈이 있습니다”

‘통일 전도사’ 김철웅 교수의 삶

 

“북한에서 3·1운동은 민족주의 형태로 교육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남한처럼 3·1절이라고 말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실패한 운동이라는 거죠.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가 등장하기 전에는 모두 실패할 수밖에 없었다. 뭐, 이런 식입니다.”

 

탈북 피아니스트 김철웅(45·서울교육대 연구교수)씨는 북한에서 회자되고 있는 3·1운동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2차 북·미 정상회담에 대해서도 관심을 보였다. 그는 “앞으로 3년이 분수령이 될 것 같다”며 “북한이 북·미, 남북 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마친다면 조선왕조 500년처럼 오래 버틸 가능성이 크다”고 전망했다. 이어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서로 양보해야 한다”며 “특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서민경제를 잘 챙겨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방송 등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김씨를 28일 서울 여의도의 한 음식점에서 만났다. 그는 현재 “행복하다”고 말했다.

 

“모든 것이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북한에서 처벌받지 않은 것, 무사히 북한을 빠져나온 것, 탈북 후 중국교회에 들어가 예수님을 믿게 된 것, 남한 생활 잘하고 있는 것 등 감사할 것 투성이입니다(웃음).”

 

그의 부친은 북한에서 고위 당 간부였다. 4세에 대학교수인 어머니 손에 이끌려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했다. 8세에 평양음악학교에 들어갔고 차이콥스키 국제콩쿠르에서 입상했다. 차이콥스키 음악원 교수의 눈에 띄어 1995년부터 4년간 러시아에서 유학했다. 이후 평양 국립교향악단 최연소 수석 피아니스트로 활동했다. 승승장구했다. 북한에서 잘나가던 그는 2001년 탈북해 이듬해 12월 대한민국에 왔다. 

 

그는 “여자친구에게 리처드 클레이더만의 곡 ‘가을의 속삭임’을 연주하다 신고를 당했다. 자기비판서 10장을 쓴 것이 탈북한 계기”라고 털어놨다. ‘김철웅이 반동 음악을 연주한다’고 누군가 신고한 것이다. 

 

“덜컥 겁이 났어요. 보위부에 끌려갔거든요. 평양에서 쫓겨나는 것을 죽음이라고 생각했고 결국 탈북을 택했습니다. 북·중 국경 강을 건너며 나도 모르게 하나님께 살려 달라고 기도한 기억이 납니다.”

 

북한의 현실에 염증을 느낀 것도 탈북 이유 중 하나다. 명색이 피아니스트인데 체제 선전만 해야 하는 자신이 한심했던 것이다. 그는 이제 피아니스트를 넘어 ‘북한 인권 운동가’다. 종편 TV조선 ‘모란봉클럽’에서 북한 이야기를 구수하게 들려준다. 남한사람에게 북한을 제대로 알게 하고 싶은 것이 그의 소망이다. 방송 후 탈북민에 대한 시선이 부드러워졌다고 느낀다.

 

그는 탈북 과정에서 두 번이나 중국 공안에 체포돼 고초를 겪었다. 북송 열차에서 뛰어내려 가까스로 도망쳤다. 다시 한국행을 시도했으나 내몽고에서 중국 공안에 또 붙잡혀 북송됐다. 죽도록 매를 맞았다. 앞이 캄캄했다. 하지만 하늘이 도왔다. 교도소의 책임자가 아버지 후배였다. 풀려났고 재탈북 후 그는 벌목공, 머슴 등 막노동을 전전했다. 배고픔에 시달렸다. 하지만 하나님은 그런 그를 따뜻하게 안아줬다.

 

“거리를 전전하는데, 교회에 가면 피아노가 있다는 소릴 들었어요. 피아노가 너무 치고 싶어 교회에 들어갔습니다. 이후 피아노 반주자로 섬겼고 찬송 ‘나 같은 죄인 살리신’을 연주하며 하나님을 만났습니다. 목사님을 통해 한국행도 진행할 수 있었습니다.”

 

그는 힘든 일이 있을 때마다 하나님께 기도한다. 매주일 오전·오후 예배를 빠지지 않는다. 교회 집사 직분도 받았다. 

 

그는 북한인권시민연합과 국제장애인문화협회 홍보대사도 맡고 있다. 소외계층에 관심이 많다. 합창이나 콩쿠르 심사위원을 맡는다. 사단법인 ‘예술로함께’ 대표로 2013년부터 서울 서초구 예술의전당에서 ‘남북 가곡의 밤’을 열고 있다. 북한가곡을 소개해 문화적 이질감을 줄이는 데 힘쓰고 있다. 북한가곡을 남한의 작곡가들이 편곡해 연주하는 ‘평화 음악 프로젝트’를 구상하고 있다. 대안학교에 다니는 탈북청소년들과 함께 ‘아리랑 남북청소년 오케스트라’도 설립하고 창립 연주회를 준비하고 있다. 그는 한국정부와 교회가 탈북민에게 장려금 등 많은 것을 제공했다고 생각한다. ‘통일가교’ 역할을 열심히 해 교과서에 남는 인물이 되는 게 꿈이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1. No Image

    탈북 천재 피아니스트 “나에겐 꿈이 있습니다” ‘통일 전도사’ 김철웅 교수의 삶

    탈북 천재 피아니스트 “나에겐 꿈이 있습니다” ‘통일 전도사’ 김철웅 교수의 삶 “북한에서 3·1운동은 민족주의 형태로 교육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남한처럼 3·1절이라...
    Date2019.03.01
    Read More
  2. 서지현,이경림 크리스천 아티스트의 2인전 존 버년의 "천로역정&quot...

    서지현,이경림 크리스천 아티스트의 2인전 존 버년의 "천로역정"을 테마로한 The Pilgrim's Progress 이경림, 서지현 두 여성 크리스천 아티스트의 2인전이 뉴욕 맨해튼 K&P 갤러리(관장: 김숙기)에서 열리...
    Date2018.04.06
    Read More
  3. 여류작가 권종현의 12번째 개인전

    여류작가 권종현의 12번째 개인전 posted Mar 21, 2017 여류작가 권종현의 12번째 개인전이 뉴저지 해켄섹에 있는 RIVERSIDE GALLERY에서 3월16일부터4월1일까지 열리고있다. 작가는 별이 숨어있는 마을에 흰 눈가루...
    Date2017.03.21
    Read More
  4. 김미경 개인전 - 마음 풍경

    Mikyung Kim Interplay October 13-October 21, 2015 Opening: October 17, 6-8 pm. Nabi Museum of the Arts 1775 Windsor R. Teaneck, NJ 김미경 개인전 - 마음 풍경 김미경작가는 서울대학교 미대를 졸업, 도미 ...
    Date2015.10.26
    Read More
  5. 테너 이용훈 - 서울대 음악 교수로

    테너 이용훈 - 서울대 음악교수로 - 나의 정체성은 크리스천 - 테너 이용훈(41)씨. 국내에는 이름이 많이 알려지지 않았지만 세계 음악 무대에서 한국 출신의 대표적 오페라 가수로 활약하는 인물이다. 국내에서는 ...
    Date2014.09.11
    Read More
  6. The Interior Castle(내면의 성) - 최효숙 개인전

    최효숙( Piety Choi) 개인 전시회 리버사이드 갤러리 The Interior Castle 서양화가 최효숙의 개인전이 12월 5일부터 뉴저지 티넥에 있는 리버사이드 갤러리에서 열렸다 여러가지 재료를 다양하게 구사하여 작품을 ...
    Date2013.12.10
    Read More
  7. 윤경렬의 추상 세계

    윤경렬의 즐거운 추상 한국, 스페인, 그리고 미국에서 활동 중인 서양화가 윤경렬 작가의 추상적인 작품 전시회가 오는2013년 4월 20일 부터 5월4일 까지 미국 뉴저지에 위치한 리버사이드 갤러리에서 열릴 것이다. ...
    Date2013.04.20
    Read More
  8. 정한경 그래픽 개인전

    정한경- 세계 멸종 위기 동물을 주제로한 그래픽 전 " 자연의 일부분인 동물들이 삶의 터전을 잃어가는데대한 미안함과 책임감을 느낌니다. 사람의무분별한 자연 회손과 환경오염에대해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
    Date2012.01.12
    Read More
  9. 로마 한인교회 찬양단 ,미주 순회 공연

    이태리 로마에서온 로마 한인교회 찬양단 캐톨릭의 본고장, 로마에있는 한인 교회(담임: 김진관 목사)의 찬양단이 10월 11일부터 미주 순회공연을 하는중에 23일주일, 뉴저지 베다니 교회에서 있은 창립기념예배와 ...
    Date2011.10.26
    Read More
  10. 연주 보다 더 아름다운 하나님 사랑 이야기 - 오직예수 2011 강단에 선 바이...

    . - 아름다운 연주와 감동의 하나님사랑 이야기 - "오직 예수" 전도집회 강단에 선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자매 뉴저지 21개 미연합 감리교단 소속 한인교회의 연합체인 뉴저지 한인연합감리교회 협의회가 매년 개최...
    Date2011.09.18
    Read More
  11. 하나님의 아름다운 세상을 그리고 싶은 화가

    하나님의 아름다운 세상을 그리고싶은 화가. 84세의 주 선 옥 권사 뉴저지 핵켄색에 있는 리버사이드 갤러리에서 미술인그룹 예사랑 전시회가 8일부터 15일까지열렸었다. 20여명의 출품자 가운데서 가장 나이가 많은...
    Date2011.07.2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