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NEWS

무고한 죽음 위에 흘리는 애통의 눈물 글쓴이: 정희수 감독(UMC 위스컨신 연회)

posted Jun 28, 2020

William H Johnson Lamentation ca 1944 oil on fiberboard Smithsonian American Art Museum Gift of the.jpg

무고한 죽음 위에 흘리는 애통의 눈물

  KMP Bishop Hee-soo Jung 1.jpg

글쓴이: 정희수 감독(UMC 위스컨신 연회)

한 백인 여성이 센트럴 파크에서 반려견을 목줄로 매지 않은 채 산책을 시키고 있을 때, 한 아프리카계 미국 남성이 자신은 새를 보러 왔기 때문에 반려견에 줄을 채워줄 것을 권유했다. 그녀는 그 권유를 거절하고, 자기 휴대폰을 꺼내 그 남성이 흑인임을 강조하며 경찰에 신고했다.

여기서 무엇이 잘못되었는지 알겠는가?

우리는 다름을 다른 것으로 인식하지 않고, 의심과 두려움, 판단과 편견의 원인으로 삼는 문화 속에 살고 있다. 제도적인 억압, 인종편견에서 비롯된 폭력, 외국인 혐오의 부추김 및 소수인종들을 색안경 끼고 보도하는 언론들은 민감한 반응을 보이는 사회를 만드는 데 일조하고 있다. 의식적이든 무의식적이든 우리들은 여러 가지 면에서 문제를 찾을 수 있다.  

오늘날의 그리스도인들은 겉으로 보기에 평범해 보이는 의심하고 정죄하는 인간의 속성에 놀라지 말아야 한다. 우리의 경전인 구약과 신약은 지파주의, 인종분리, 노예제도, 성차별, 인종차별 그리고 이방인에 대한 두려움으로 가득 차 있다.  

이러한 인간의 속성들이 바로 우리에게 구세주가 필요한 이유다.

바울은 예수님을 노예와 자유주의, 남성과 여성, 유대인과 이방인의 구분을 없애고, 우리들 사이의 막힌 담을 허무는 그리스도라 이해했다.

바울은 “누가 나의 이웃인가?” 하는 질문에 대한 예수님의 가르침을 재확인한다. 하지만 오늘날, 이 질문에 대한 답은 인종과 민족을 염두에 두고 찾아야 할 것이다.

구약과 신약의 근본 진리는 우리의 차이점을 능가한다는 공통점을 우리가 가지고 있다는 것이다.

우리는 남들이 우리에게 해주기를 바라는 대로 다른 이들을 대한다.

하지만, 우리는 예수님을 사랑하기 때문에 가난한 이들과 소외된 이들, 감옥에 갇힌 이들과 병든 이들 그리고 사회 주변부에 있는 이들을 사랑한다. 따라서 우리가 이방인들을 진정으로 사랑하지 않고 우리와 다른 이들을 정말로 사랑하지 않는다면, 우리가 예수님을 사랑하는지에 대한 우리 감정의 진실성에 대해 의문을 제시해야 할 것이다.

이러한 의견들은 예수님이나 바울이 말한 것보다 수동적이다.

사랑은 행동이다. 그저 감정이 아니다.

긍휼한 마음은 단지 무기력한 생각이 아니며, 우리를 움직이게 하는 활력을 준다.

우리는 평화를 좋아하라고 부르심을 받은 것이 아니다.

평화를 만드는 이들이 복되다. 우리의 형제자매가 부당한 취급을 당할 때, 인종이나 민족이나 경제적인 형편이나 사는 지역이나 교육 정도나 정치적인 당파를 떠나 행동하는 것이 우리의 책임이라는 것을 인정하기 전까지,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를 따른다고 하는 것이 무엇을 의미하는지 아직 완전히 이해하지 못한 것이다.

제자들은 말씀을 실천하는 이들이지 듣기만 하는 이들이 아니다. 제자들은 목소리를 높여야 한다. 제자들은 자신들이 지닌 어떠한 재능을 이용해서라도, “정의를 행하며 인자를 사랑하며 겸손하게 하나님과 함께 걸어야 한다.” 이는 모두 적극적인 행동이지, 수동적인 행동이 아니다.

거의 팔 년을 위스콘신에서 지내면서 나는 젊은 흑인 청년들이 훨씬 더 많이 죽는 이 현실에 충격받고 슬퍼했다.

내 마음은 희생자들의 가족들에게로 향하지만, 또 내 마음 한편은 이런 폭력을 자행하는 이들이 경찰이든 아니든 그들과 그들의 가족들을 향해서도 무거워진다. 그러고 나서 나는 이런 이들이 벌어지는 지역사회들을 위해 통곡한다. 특히 나는 밀워키를 걱정한다. 자신과 똑같이 생긴 사람들에게 그렇게 많은 폭력과 살인이 자행되는 이 나라에서 젊은 흑인으로 사는 것이 어떤 심정인지 나는 완전히 이해할 수는 없다. 나는 우리가 이런 일들이 계속 일어나도록 허용하는 망가진 제도들을 가진 채, 흔히 개인만을 비난하려다 가야 할 방향을 잃어버린다고 생각한다.

무고한 사람들은 어떤 피부색을 가지고 있든지 보호되어야 한다.

또한 죄지은 이들은 그들이 어떤 자리에 있든지 책임을 져야 한다. 정말 정의가 공평하다면 사람들은 안전하다 느끼기 시작할 것이다.

그러므로 나는 이렇게 기도한다.

아무도 죽지 않게 하소서지나친 힘과 폭력을 쓰지 않고도 사람들을 진정시킬 방법을 마련하게 하소서. 모든 만남은 한 하나님의 자녀와 또 다른 하나님의 자녀 사이의 만남이라는 생각으로 접근하게 하소서. 그리고 최소한 우리가 다른 이들의 인간성을 인정하고 존중하게 하소서. 젊은 흑인 남자들을 죽이는 일을 중단되게 하소서. 그리고 우리들이 친절하고, 정의롭게, 사랑으로 가득 찬 세상을 만들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일을 할 수 있도록 힘을 주소서. 

은혜와 평화, 정희수 감독


  1. 성경 속 식물 ‘가시나무’ 치욕 낙심 불안의 가시덤불 마음에 얽혀 있지 않...

    성경 속 식물 ‘가시나무’ 치욕 낙심 불안의 가시덤불 마음에 얽혀 있지 않은가 성경에 나오는 ‘가시나무’는 죄와 저주, 형벌의 대표적인 상징으로 사용됐다.(창 3:18, 잠언 15:19, 히 6:8) ...
    Date2020.07.04
    Read More
  2. 무고한 죽음 위에 흘리는 애통의 눈물 글쓴이: 정희수 감독(UMC 위스컨신...

    무고한 죽음 위에 흘리는 애통의 눈물 글쓴이: 정희수 감독(UMC 위스컨신 연회) 한 백인 여성이 센트럴 파크에서 반려견을 목줄로 매지 않은 채 산책을 시키고 있을 때, 한 아프리카계 미국 남성이 자신은 새를 보러...
    Date2020.06.28
    Read More
  3. 성경 속 식물 ‘로뎀나무’ 지친 이에게 그늘과 쉼, 불의한 자에겐 징계의 숯불

    성경 속 식물 ‘로뎀나무’ 지친 이에게 그늘과 쉼, 불의한 자에겐 징계의 숯불 귀스타브 도레의 ‘엘리야에게 빵과 물을 주는 천사’ 엘리야는 분노와 절망, 영적인 피로로 탈진했다. 그는 &lsq...
    Date2020.05.30
    Read More
  4. 광화문의 기독교

    광화문의 기독교 사회적 입장을 표명하는 집단은 스스로 자신들의 사회·윤리적 성향과 속성을 그 집단 구성원의 언행을 통해 드러낸다. 전광훈 목사를 필두로 하는 광화문의 태극기 집회가 가진 속성은 몇 가...
    Date2020.05.09
    Read More
  5. 방향 바꾸기 <누가복음 24:32-35>

    방향 바꾸기 <누가복음 24:32-35> 오늘 하루 더 예수님의 부활에 관한 이야기를 보려고 합니다. 예수님의 고난에 대해서는 최소한 7일 동안 생각하는데 부활주일 하루만 부활을 생각하는 것은 좀 아쉽잖아요?^^ 예수...
    Date2020.04.25
    Read More
  6. <6.25전쟁 70주년> 김재동 목사의 잊지 말아야 할 그때 그 역사

    <6.25전쟁 70주년> 김재동 목사의 잊지 말아야 할 그때 그 역사 1950년 6·25전쟁 발발 후 40여일 만에 낙동강 이남 지역을 제외한 남한의 전 지역이 북한 공산군에 의해 점령당했다. 워커 미 8군 사령관은 더...
    Date2020.04.24
    Read More
  7. 한낱 미생물 앞에서 무력해진 인생들… 드디어 죽음을 묵상하다 송길원-김향...

    한낱 미생물 앞에서 무력해진 인생들… 드디어 죽음을 묵상하다 송길원-김향숙 부부의 ‘행복-가정-미래’ 예수님이 십자가에서 돌아가신 바로 다음 날, 한 친구가 아리마대 요셉을 다그친다. &ldqu...
    Date2020.04.18
    Read More
  8. 호렙(Horeb)

    호렙(Horeb) 히브리어 ‘호렙’은 하렙(황폐하다, 적막하다) 또는 하랍(부패하다, 마르다, 쇠퇴하다)에서 유래했습니다. 모세는 하나님의 산 호렙에서 떨기나무 가운데 불꽃으로 나타난 주님의 천사를 만...
    Date2020.03.13
    Read More
  9. 나는 누구인가?

    1981년도 박노석의 그래픽 작품 나는 누구인가? 나는 누구인가? 내가 감방에서 걸어 나올 때 마치 영주가 자기 성에서 나오듯 침착하고, 쾌활하고, 당당하다고 사람들은 말하는데. 나는 누구인가? 내가 간수에게 말...
    Date2020.03.08
    Read More
  10. 중국의 등장과 한국

    중국의 등장과 한국 세계경제의 큰 흐름의 변화, 이게 어떻게 되느냐에 따라서우리의 미래에 대한 대응전략도 달라지고 그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성공전략 또한 달라지니 오늘은 세계경제의 큰 파워 SHift 이동...
    Date2020.02.28
    Read More
  11. 미래를 고민하는 한인교회에 드리는 고언

    김웅민 은퇴목사와 김혜선 사모 미래를 고민하는 한인교회에 드리는 고언 하나님의 내리시는 평안과 기쁨이 이제 새해를 시작한 우리 모두에게 함께 하기를 기원합니다. 저는 은퇴 목사 김웅민입니다. 앞으로 교단에 ...
    Date2020.01.19
    Read More
  12. 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1: 1) <메시지> 모든 것의 시작은 이러하다. 하나님께서 하늘과 땅을 창조하셨다. ------------------------ 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이 얼마나 힘있는 ...
    Date2020.01.05
    Read More
  13. [성경 의학 칼럼] 인생은 ‘마라의 쓴 물’… 단물로 바꾸려면?

    [성경 의학 칼럼] 인생은 ‘마라의 쓴 물’… 단물로 바꾸려면? 오늘 말씀은 출애굽기 15장 25절 상반절이다. “모세가 여호와께 부르짖었더니 여호와께서 그에게 한 나무를 가리키시니 그가 ...
    Date2019.12.26
    Read More
  14. 의인은 일곱번 넘어질 지라도 다시 일어난다 (잠언24;16 )

    의인은 일곱번 넘어질 지라도 다시 일어난다 (잠언24;16 ) “대저 의인은 일곱번 넘어질 지라도 다시 일어 나려니와 악인은 재앙으로 인하여 엎드려지느니라”(잠 24;16) 헨리 포드는 자동차를 발명한 자...
    Date2019.12.03
    Read More
  15. 집중의 힘

    집중의 힘 「미래를 여는 집중의 힘」라는 책에서는 '집중의 힘'이 습관을 바꾸고 그 힘이 바로 사람의 미래를 성공으로 이끌게 될 것이라고 말합니다. 저자들은 숨 가쁘게 변화하는 삶 속에서 흐트러진 모...
    Date2019.11.09
    Read More
  16. 韓國은 정말 무서운 나라다. 한다면 하는 나라다.

    韓國은 무서운 나라다! 잘 먹고 잘사는 大財閥, 政治人, 演藝人은 물론이고힘 잘 쓰는 프로 運動選手들조차 줄줄이 떨어지는 그 어려운 徵兵檢査를 가뿐이 통과한60만이 넘는 超 精銳軍을 가진 무서운 나라다. 韓國...
    Date2019.11.03
    Read More
  17. 사랑의 음악회

    사랑의 음악회 미국에 스탠퍼드대학이 있습니다. 두 학생이 학비 마련을 위해 세계적 명성의 피아니스트 파데레프스키를 초청하여 음악회를 열었습니다. 실패였습니다. 출연료 2000 달러에도 못 미치는 1600달러 수...
    Date2019.10.21
    Read More
  18. 性적인 죄악이 ‘권리’로 둔갑하는 세상… 다음세대가 흔들린다 김지연 약사의...

    性적인 죄악이 ‘권리’로 둔갑하는 세상… 다음세대가 흔들린다 김지연 약사의 ‘덮으려는 자 펼치려는 자’ 성경적 성가치관 교육 인류 역사 속에서 기독교적 세계관에 입각한 건전한 ...
    Date2019.10.14
    Read More
  19. "말을 하세요." - 크리스찬들은 하나님께 말하는 것을 "기...

    "말을 하세요." - 크리스찬들은 하나님께 말하는 것을 "기도"라고 말합니다.- 체코슬로바키아의 프란츠 카프카(Franz Kafka) 라는 유명한 유태인 작가가 쓴 작품 가운데 문 밖에서 일생 동안 문이 열리기를 기다리다...
    Date2019.08.17
    Read More
  20. 믿을수도 안 믿을수도 없는 장미빛 예언들!! (예언가들의 '한국'에 대한 ...

    믿을수도 안 믿을수도 없는 장미빛 예언들!! (10여년전 예언가들의 '한국'에 대한 예언) 1. 샨볼츠(미국인 예언사역자) 올 여름 천사의 방문을 받았습니다. 그 천사가 50년 동안 북한에서 일어난 일들을 얘...
    Date2019.08.0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1 Next
/ 31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