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NEWS

찬송가 뒤에 숨은 이야기

posted Oct 10, 2018

VanBruggeDavid.png

 반 브뤼헤 목사(Rev. David VanBrugge)는 온타리오 브랜트포드에 있는 은혜 자유 개혁 교회(Grace Free Reformed Church )의 목사이다.

  

찬송가 뒤에 숨은 이야기

 

나 같은 죄인 살리신 주 은혜 놀라워

잃었던 생명 찾았고 광명을 얻었네

 

  이 가사는 왜 그렇게 의미심장할까? 어떤 의미에서는 이 가사가 영적인 진리들을 반영하고 있기에 그러하다. 그러나 이것은 또한 저자의 경험에서 나온 것이기에 그러하기도 하다. 존 뉴턴(John Newton)은 1725년 7월 24일 영국에서 태어났다. 그의 아버지는 해군 사령관이었고, 그의 어머니는 가정 주부와 교육자로 살았던 경건한 비국교도였다. 그러나 구원의 은혜에 대해 뉴턴이 감사하도록 만든 것은 그의 잃어버린, 비참한 인생이었을 것이다.

 

잃어버린 자

 

어린 뉴턴은 활기차고 주의 깊은 아이였다. 그는 4살 때 어떤 영어 책도 읽을 수 있었다. 그의 어머니는 그가 성경과 요리문답을 암송하게 했다. 그러나 이런 안정적인 가르침은 뉴턴의 7번째 생일 즈음에, 그의 어머니가 돌아가셨을 때 중단되었다. 이 사건은 그의 어린 시절을 바꿔놓았다. 그의 자서전에서 말하고 있듯이, 그는 “어린 시절에 받은 이런 인상들이 준 모든 유익들을 죄로 잃어버렸다.” 그는 선원 학교로 보내졌고 거기서 학습에 어려움을 겪었다.

 

  11살의 나이에 그의 아버지는 그를 바다로 데려갔는데 거기서 존은 몇 가지 기회들을 얻었지만 그의 불안정한 성격 때문에 대부분의 기회를 잃어버렸다. 10대였던 그는 종교에 무관심한 태도와 자기 생각에 종교적이라고 여겨지는 태도를 고수하는 것 사이에서 방황했다. 그는 결국 이러한 찰나의 종교적 순간들을 추구하기를 포기하고, 저주하고 신성모독적인 태도로 돌아섰다.

 

   몇 번의 확신의 순간 이후 그는 금욕적이 되기로 그리고 유혹을 피하기 위해 사회를 떠나기로 결심했다. 뉴턴이 기록했듯이, “그런 생활은 형편없는 종교였다. 여러 면에서 볼 때 그것은 나를 죄의 권세 아래 버려두었다. 그것은 나를 우울하게, 어리석게, 비사교적으로, 그리고 쓸모 없는 존재로 만드는 듯 했다.” 그의 어머니의 예전 친구들 중 몇 명으로부터 자신들의 집으로 오라는 초대를 받아들인 뒤에 (그 이유는 그의 자서전에 잘 기록되어 있다) 뉴턴은 “과장과 날뜀, 완전히 무가치한 나의 명예로운 가식들의 긴 열차에 탑승했다. ... 나는 하나님을 완전히 대적하는 방향으로 큰 걸음을 내딛고 있었다.”

 

 뉴턴은 결국 해군의 장교후보생이 되기로 했고, 그 일을 꽤 훌륭히 잘해내었지만 그의 정신은 여전히 불안정했고 그의 행동은 조심성이 없었다. 그는 방종한 자유 사상가들과 양심 없이 행동하는 이들을 만났다. 그는 자신의 특권을 남용했고, 탈영했으나 결국에는 붙잡혀서 감옥에 들어갔다. 그가 배로 돌아왔을 때 그는 공공연하게 명예를 박탈당하고 채찍질 당했으며, 선원들 중 가장 낮은 계급으로 강등당했다. 뉴턴은 이 시기를 이렇게 바라보았다. “나는 상상할 수 있는 모든 방식으로 비참했다. ... 내적으로 혹은 외적으로 나는 어둠과 비참함 외에는 아무것도 인식할 수 없었다.” 그는 심지어 그가 타고 있던 배의 선장을 죽일 생각까지도 했었다.

 

 비참한 자

 

놀라운 섭리를 통해 뉴턴은 시에라리온(Sierra Leone)으로 향하기로 되어 있던 새로운 배로 보내졌다. 거기에서 그는 자신도, 그의 아버지도 모르는 낯선 이들 가운데 있었다. 그는 이렇게 기록한다. “이 때부터 나는 정말로 매우 악하게 살았다. 거의 대부분이 회복할 수 없는 상태로 생생히 묘사될 수 있었다.” 그는 또한 다른 이들도 자기와 마찬가지로 죄를 짓도록 유혹하는 것에도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 구체적인 예를 한 가지 들자면, 그는 자신의 언어와 재치의 재능을 사용해서 선장의 배와 목표들, 그리고 그의 인격을 조롱하는 노래를 지어 다른 선원들에게 가르쳤다.

 

    얼마 지나지 않아 뉴턴은 노예 무역을 하는 집단의 일원이 되었고, 그들이 누리던 엄청난 부를 자신도 누리고 싶어했다. 그러나 그는 한 아프리카 섬에서 혼자서 선장을 섬기고 있는 자신을 발견했고, 그 섬의 한 영향력 있는 흑인 여성 지역 유지의 노예가 되었다. 그는 심각한 질병에 걸렸으나 음식을 거의 공급받지 못했다. 그에게 쏟아진 조롱과 경멸은 진짜였고, 심지어 다른 노예들조차 그를 동정했다. 그는 억울하게 도둑으로 몰렸는데 이 때문에 더 거친 대우를 경험했다. 또 다른 놀라운 섭리에 의해 그는 영국으로 돌아가기로 되어 있던 다른 배에 합류할 수 있었다.

 

   이제 뉴턴은 또한 영적인 비참함도 경험하고 있었다. 어느 날 그는 배에서 시간을 보내려고 토마스 아 켐피스의 ‘그리스도를 본받아’를 읽고 있었는데, 이는 다음과 같은 의도치 않았던 생각을 불러 일으켰다: 만약 이것이 진실이라면? 영국으로 돌아가는 길에 그는 몇 번이나 물에 빠져 죽을 뻔했고, 그래서 배가 큰 파도를 만날 때마다 두려워하기 시작했다. “나는 이제 죽음이 두려웠고 나의 마음은 최악의 상황을 예감했다. 만약 내가 오랫동안 반대해왔던 성경이 참이라면. 여전히 나는 완전히 확신하지는 못했지만 ... 만약 기독교가 참이라면 나는 용서받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했고, 그래서 대부분의 시간을 최악의 상황이 무엇인지 알기를 희망하면서 기다리고 있었다.”

 

 어느 날 밤 그는 배의 키를 잡고 있었다. 그는 자신이 했던 모든 종교적인 시도들, 경고들, 하나님의 부르심들에 대해 묵상하고 있었다. 그는 자신이 얼마나 복음을 조롱했었는지를 깨달았다. 뉴턴은 이렇게 기록하고 있다. “나는 생각했다... 나 같은 죄인은 결코 있지도 않았고, 있었을 수도 없을 것이라고. 그리고 내가 저버렸던 유익들과 비교해보고 나서, 나는 처음으로 내 죄는 용서받기에는 너무 크다고 결론 내렸다.” 그러나 그는 자신의 인생에서 하나님의 손을 보았다고 생각했고, 기도하기 시작했는데 믿음을 가지고 기도한 것이 아니라 절망적인 심정으로 기도했다. 그는 처음으로 자신이 복음을 필요로 한다는 사실을 알았다.

 

   그리고 뉴턴은 자신이 자기의 의지를 의존하고 있다고 기록했다. 복음과 영적인 자유를 위해서 더 나은 사람이 되려고 노력하면서. 그는 자신이 영적인 분별력을 갖고 있지 않다는 것과 어떤 복음 설교도 들어본 적이 없음을 인정했다. 그러나 그는 주님께서 그와 함께 분투하고 계심을 알았다. 그렇지만 그는 여호와를 기다림에 있어서 성장하는 것이 더뎌지기 시작했다. 그는 기록한다. “내가 하는 말은 헛되고 하찮아졌다. 비록 내 마음이 종종 나를 칠 때가 있었지만, 나의 갑옷은 사라졌고, 나는 급속히 무너지기 시작했다. ... 신성모독을 제외하고 나는 거의 이전과 비슷해졌다. 원수는 줄줄이 이어지는 유혹들을 준비했고, 나는 쉽게 그의 사냥감이 되었다. 거의 한 달 동안 그는 나를 달래어 악한 상태에서 잠자고 있도록 했고, 그러기 몇 달 전부터 나는 내가 유능하다는 생각을 더 이상 할 수 없었다.”

 

    뉴턴은 영국과 안티구아 그리고 사우스 캐롤라이나를 오가며 노예 상인으로 계속 일했는데, 그것의 합법성에 대해서는 일말의 양심의 가책도 느끼지 않았다.

 

 

구원받은 자

 

   심지어 이 기간 동안에도 주님께서는 존 뉴턴을 당신께로 이끌고 계셨다. 마침내 그는 자기 마음의 악에 대해 배웠고, 성경을 읽었고, 그리고 복음 진리를 이해했다. 비록 그는 여전히 마치 자신은 결코 자신의 질문들에 대답해줄 누군가를 만나지 못했던 것처럼 종종 혼란스러워 하기도 했지만 말이다.

 

  이것은 하나님께서 그를 또 다른 영국 배의 선장에게로 데려가실 때까지 지속되었다. 그 선장은 그가 공적인 기도에 참여하고 신앙의 고백을 하도록 격려했다. 그는 점차 노예 무역에서 벗어나기를 갈망했고, 하나님은 그가 항해하는 것이 금지되는 병에 걸리게 하심으로써 그리고 또 다른 직업을 그에게 제공하심으로써 이 기도에 응답하셨다.

 

   이 기간 동안 뉴턴은 여전히 배우는 자리에 있었지만, 그는 이제 하나님께서 가르치시기 위해 스스로 낮아지셨다는 것을 깨닫기 시작했다. 우리는 오직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것만을 얻기에, 우리는 그분이 은혜로 우리 안에서 시작하신 일을 계속하실 것을 신뢰할 수 있다. 그런 다음에 우리는 그 분과 우리 자신을 아는 지식에서 자라난다.

 

   “예수 그리스도 외에는 아무 것도 알지 않기로” 결심한 뉴턴은 고전문학과 수학책들을 읽는 것을 중단하고 그리스어와 히브리어를 배우기 시작했다. 갈라디아서 1장 23-24절을 읽은 후에는 뉴턴에게 설교하고자 하는 마음이 점차 커져갔다. 그가 생각하기에 자신은 다른 어떤 사람들보다 “그리스도 예수께서 죄인을 구원하시려고 세상에 임하셨다 하였도다 죄인 중에 내가 괴수니라”라는 말씀을 선포하기에 적합한 사람이었다.

 

 원래 뉴턴은 목회 사역은 생각하지 않았다. 그는 여러 모임들에 계속 참석했다. 그러는 와중에 그는 계속 기도했다. 하나님의 뜻과 그의 참된 관심이 분리될 수 없음을 신뢰하면서. 마침내 1764년, 그의 나이 39살에 뉴턴은 올니(Olney)에 있는 영국 국교회에서 목회의 책무를 받아들였다.

 

   그곳에서 그는 복음 진리에 감사하고, 빛 안에서 그리고 진리의 경험들 안에서 살기를 갈망하는 많은 이들을 발견했다. 그는 “나 같은 죄인 살리신(Amazing Grace)”를 1773년 새해 설교를 위한 예화로 작사했다. 이 찬송은 1779년에 처음으로 인쇄되어 나왔는데, 오늘날 올니 찬송가(Olney Hymns)로 알려진 책에 실렸었다. 뉴턴이 윌리엄 쿠퍼(William Cowper)와 함께 편집한 이 찬송가집은 “하나님과 더 가까이 걷기 위하여”(O! For a closer walk with God)”, “귀하신 주의 이름은(How Sweet the Name of Jesus Sounds)”, “샘물과 같은 보혈은(There is a Fountain Filled with Blood)”, “시온 성과 같은 교회(Glorious Things of Thee are Spoken)”와 같은 찬송가들도 포함하고 있다. 그의 설교와 저술을 통해 뉴턴은 국교회와 비국교도들 모두에게 동일하게 존경 받는 인물이 되었다.

 

  그는 목회 사역을 통해 많은 이들에게 영향을 끼쳤는데, 그 영향을 받은 이들 중에는 노예 무역을 법적으로 중단시킨 것으로 신뢰받는 영국 의회의 젊은 국회 의원이었던 윌리엄 윌버포스도 있었다. 뉴턴은 1807년 12월 21일에 죽었고, 다음과 같은 묘비명을 남기고 교회 묘지에 묻혔다:

 

 

 

존 뉴턴, 심부름꾼

 

한때 불충하고 난봉꾼이었으며 아프리카 있는 노예들의 종이었으나

 

우리 주 구주 예수 그리스도의 풍성한 자비로 말미암아

 

보호받고, 회복되고, 용서받았으며

 

그가 오랫동안 파괴하려고 애썼던 그 신앙을 전하도록 세워졌다.

 

16년간 이 교구의 부목사였고

 

28년간 성 마리아 울노스 교회의 교구 목사였다.

 

 번역: 김재환( 미국 칼빈 신학교에서 조직신학 박사 과정)

 

 헤리티지 개혁교단 (Heritage Reformed Congregations)에서 발행하는 공식 교단 매거진 The Banner of Sovereign Grace Truth 2018년 3-4월 호에 “The Story Behind the Hymn”라는 제목으로 실린 내용으로 번역 및 게재 허락을 받고 게시합니다. 저작권은 The Banner of Sovereign Grace Truth와 저자에게 있습니다.

 

 

 


  1. 찬송가 뒤에 숨은 이야기

    반 브뤼헤 목사(Rev. David VanBrugge)는 온타리오 브랜트포드에 있는 은혜 자유 개혁 교회(Grace Free Reformed Church )의 목사이다. 찬송가 뒤에 숨은 이야기 나 같은 죄인 살리신 주 은혜 놀라워 잃었던 생명 찾...
    Date2018.10.10
    Read More
  2. "바벨"의 정체- (창세기 11:1-9)

    "바벨"의 정체- (창세기 11:1-9) 바벨은 고대 쉬나르 평원에 서 있던 사상 최고/최대급 지구라트(Ziggurat)였지요. 지금도 그 모형, 아니 카피가 중동 여기저기 서 있습니다. 창세기 11장 1~9절에 기록된 바벨 지구라...
    Date2018.09.02
    Read More
  3. 신 사 참 배 - 일본 제국주의와 한국교회, 신사참배의 굴복과 저항의 역사 ...

    신 사 참 배 일본 제국주의와 한국교회, 신사참배의 굴복과 저항의 역사 이재근 교수(웨스트민스터신학대학원대학교 선교학) 일본 군국주의와 신도(神道, Shintoism)강요 1930년대부터 일본 군국주의가 본격적으로 ...
    Date2018.08.30
    Read More
  4. "우리는 무엇을 팔고 있는가? - "재미고신총회의 포럼에서 발표...

    "우리는 무엇을 팔고 있는가?" 재미고신총회의 포럼에서 발표된 권 수경 교수의 발제문 - 편집자 주 500년 전의 면죄부 마르틴 루터가 1517년 10월 31일 95개조 반박문을 비텐베르크 대학 채플 정문에 써 붙인 게 종...
    Date2018.08.25
    Read More
  5. 장로교를 알아봅시다~ (1) - 정치구조

    장로교를 알아봅시다~ (1) - 정치구조 이전에 말씀드린대로 다른 교단에 대해서 제가 자신있게 'OO교는 이렇다!'고 이야기한다는 것은 말이 안되는 이야기입니다. (사실 제가 학교를 다닌 침례교에 대해서도...
    Date2018.08.06
    Read More
  6. 장로교, 성결교, 침례교... 뭐가 이렇게 많아요?

    장로교, 성결교, 침례교... 뭐가 이렇게 많아요? 천주교는 조직이 하나로 통일되어 있는데 반해 개신교는 장로교, 감리교, 성결교, 침례교, 순복음, 성공회, 루터교 등등 종류가 너무 많잖아요? 심지어는 각 교단도 ...
    Date2018.08.06
    Read More
  7. 아 캄보디아!- 어느나라 어느지역에 보내어지던 선교에 앞서 그나라 그지역...

    2018년 7월 9일부터 13일 까지 코스타리카 산 호세에서열린 한인연합감리교회 선교대회에 강사로 초청된 이순영 캄보디아 선교사가 2번에걸처 전한 메시지중 캄보디아 이야기이다. 어느나라 어느지역에 보내어지던 ...
    Date2018.07.19
    Read More
  8. 조선의 간디 - 고당 조만식

    조선의 간디 - 고당 조만식 국정농단과 탄핵절차, 촛불과 태극기가 교차하는 시대에서 차기 대선주자들의 각종 주장들을 보고 있노라니 더더욱 과거의 큰 인물들이 그리워집니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은 기독교인이면...
    Date2018.06.19
    Read More
  9. 중국의 은인 - 허드슨 테일러

    중국의 은인 - 허드슨 테일러 복음서진론(福音西進論)이라는 말을 들어보셨나요? 복음이 서쪽으로 계속 전파된다는 이론이지요. 여기에 복음이 계속 전진해서 지구를 한바퀴 돌아 이스라엘이 주님께 돌아오면 예수님...
    Date2018.05.03
    Read More
  10. 성서와 조선을 사랑한 무교회주의자 - 김교신

    성서와 조선을 사랑한 무교회주의자 - 김교신 '가나안 성도'라고 들어보셨나요? 신앙은 있지만 이런 저런 이유로 교회에 안 나가고 있는 신자들을 가리키는 말입니다. (가나안을 거꾸로 읽어보세요^^) 처음...
    Date2018.04.19
    Read More
  11. 이슬람의 수니 / 시아 무엇이 다른가요?

    이슬람의 수니 / 시아 무엇이 다른가요? 2015년 3월26일, 사우디아라비아가 예멘의 반군을 격퇴하기 위해서 전투기 100대, 지상군 15만명을 급파했습니다. 미국 주재 사우디 대사는 워싱턴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예멘...
    Date2018.02.04
    Read More
  12. 주기도문 번역 논란서 우리가 감사해야 할 이유

    주기도문 번역 논란서 우리가 감사해야 할 이유 (이 글은 서동성 변호사(82)가 중앙일보에기고한 글이다. 그는 배재학당 출신으로 서재필 박사의 4대 후손이다. LA한인타운의 올드타이머로 UCLA에서 신문학 석사과정...
    Date2018.01.24
    Read More
  13. "공산주의자들이 기독교인들을 죽이고 교회를 파괴하는 이유는 바로 ...

    "공산주의자들이 기독교인들을 죽이고 교회를 파괴하는 이유는 바로 이것 때문입니다." (원제목 ; ‘종북, 반미, 좌파, 일명 주사파들의 사대(四大) 원수?’) 뉴욕 퀸즈장로교회(담임 박규성 목사, 원로 ...
    Date2018.01.08
    Read More
  14.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갈등의 진실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주류언론들이절대 말하지 않는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의 진실입니다. 대다수 언론들은 마치 이스라엘이 중동에 굴러들어와서,중동평화를 저해하는 악랄한 국가인 것처럼 묘사합니다. 그래서,...
    Date2017.12.24
    Read More
  15. 예수는 신이라고 주장했을까요?

    예수는 신이라고 주장했을까요? 2,000여년 전, 예수 그리스도라는 이름의 남성이 이 땅에 발을 디뎠습니다. 이후 우리의 세계는 이전과 달라지게 되었습니다. 사람들은 아직도 이런 질문을 던집니다. “하나님...
    Date2017.11.24
    Read More
  16. 성경은 가정 밖에서 일하는 여성에 관하여 어떻게 말하는가?

    성경은 가정 밖에서 일하는 여성에 관하여 어떻게 말하는가? 답변: 여성이 가정 밖에서 일해야 하는지의 여부는 많은 부부 및 가족들에게 어려운 문제입니다. 성경에는 여성의 역할에 관한 지침이 있습니다. 디도서 ...
    Date2017.11.08
    Read More
  17. 목회자와 교회 임원의 갈등,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목회자와 교회 임원의 갈등,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능력의 시간’(Hour of Power) 으로 널리 알려진 수정교회 (Crystal Cathedral )가 교회 안에 불거진 갈등을 봉합하지 못하고, 결국 가톨릭 교구에 ...
    Date2017.10.05
    Read More
  18. 영국의 비극 그리고 한국

    영국의 비극 그리고 한국
    Date2017.08.22
    Read More
  19. [인류 역사를 바꾼 성경 속 여인들] 관습과 윤리를 거스른 여성, 그 일탈이...

    [인류 역사를 바꾼 성경 속 여인들] 관습과 윤리를 거스른 여성, 그 일탈이 낳은 역사의 신비 유다지파의 어머니 "다말" 유다(오른쪽)가 딤나 마을로 들어오다가 길가에 앉아 있는 창녀에게 동침을 요구하는 장면. 얼...
    Date2017.07.10
    Read More
  20. <성경 속 여인들>  욕망과 지혜 넘나드는 파격의 여성성이 역사의 동...

    <성경 속 여인들> posted Jun 23, 2017 동굴 속에서 술에 취해 잠든 롯과 양 옆의 두 딸. 동굴 밖으로 유황불에 타고 있는 소돔성의 모습이 어렴풋이 보인다. National Gallery of Art·Web Gallery of Art 제...
    Date2017.06.2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