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NEWS

의심에서 확신으로 (요한복음 20:24-29)

posted Jun 20, 2019

IMG_5002.JPG

의심에서 확신으로 (요한복음 20:24-29)

25 다른 제자들이 그에게 이르되 우리가 주를 보았노라 하니 도마가 이르되 내가 그의 손의 못 자국을 보며 내 손가락을 그 못 자국에 넣으며 내 손을 그 옆구리에 넣어 보지 않고는 믿지 아니하겠노라 하니라
26 여드레를 지나서 제자들이 다시 집 안에 있을 때에 도마도 함께 있고 문들이 닫혔는데 예수께서 오사 가운데 서서 이르시되 너희에게 평강이 있을지어다 하시고
27 도마에게 이르시되 네 손가락을 이리 내밀어 내 손을 보고 네 손을 내밀어 내 옆구리에 넣어 보라 그리하여 믿음 없는 자가 되지 말고 믿는 자가 되라
28 도마가 대답하여 이르되 나의 주님이시요 나의 하나님이시니이다
29 예수께서 이르시되 너는 나를 본 고로 믿느냐 보지 못하고 믿는 자들은 복되도다 하시니라

 

메시지

 

그러나 열두 제자 가운데 한 사람으로, 간혹 쌍둥이라고 불리는 도마는 예수께서 오셨을 때 그 자리에 없었다. 다른 제자들이 그에게 말했다. "우리가 주님을 보았소."

그러나 도마는 이렇게 말했다. "내가 그분 손에 난 못 자국을 보고, 그 못 자국에 내 손가락을 넣어 보고, 그분의 옆구리에 내 손을 넣어 보지 않고는 그 말을 믿지 않겠소."

여드레 후에 제자들이 다시 방에 모여 있었다. 이번에는 도마도 함께 있었다. 예수께서 잠긴 문들을 지나 들어오셔서, 그들 가운데 서서 밀씀하셨다. "너희에게 평안이 있기를!"

그런 다음, 예수께서 도마에게 주목하며 말씀하셨다. "네 손가락을 내 손에 대어 보아라. 네 손을 내 옆구리에 넣어 보아라. 의심하는 자가 되지 말고, 믿는 자가 되어라."

도마가 말했다. "나의 주님! 나의 하나님!"

예수께서 말씀하셨다. "너는 네 두 눈으로 보고 나서야 믿는구나. 보지 않고도 믿는 사람들에게는 더 큰 복이 기다리고 있다."

 

-----------------------------------------

 

예수님께서 부활하신 후 저녁 때 제자들을 찾아오셨습니다.
그런데 그 때 도마는 자리에 없었지요.
나중에 도마에게 다른 제자들이 예수님이 살아나셨다고 이야기하자, 도마는 직접 보지 않고는 못 믿겠다고 합니다.
그만큼 죽은 자의 부활은 생각을 뛰어넘는 엄청난 일이었으니까요.
아마 우리들이 도마의 입장이었다 하더라도 그렇게 반응했을 것입니다.

 

얼마 후 예수님께서는 다시 제자들을 찾아오셨고, 예수님을 만난 도마는 그 앞에 엎드리고 맙니다.
아, 부활하신 예수님께서 도마에게 '와서 내 옆구리에 손을 넣어보거라.'라고 말씀하셨을 때 도마는 얼마나 민망했을까요! 
감격과 두려움, 환희와 부끄러움 속에서 '나의 하나님!'이라고 외칠 수 밖에 없었을 것입니다.

사실 도마의 이 고백은 정말 엄청난 고백입니다.
복음서 전체에서 예수님을 하나님이라고 직접적으로 표현한 곳은 여기가 유일하거든요.

 

교회에서 보통 '의심많은 도마'라고 부르며 도마를 은근히 낮춰보는 경향이 있습니다.
또한 교회에서 질문하는 사람들에게 무조건 믿으라면서 압박을 가하는 경우도 많지요.
그런 풍토는 정말 잘못된 것입니다.
우리의 생각을 뛰어넘는 이야기들을 하는데 어떻게 의심이 안 생기겠습니까?

정직하게 질문하고 진실하게 대답할 때 함께 진리를 찾아갈 수 있지 않겠습니까?

 

물론 우리가 대답할 수 없는 질문들도 많습니다.
피조물인 우리들의 지성으로는 인식할 수 없는 하나님의 계획과 섭리가 있으며,
더구나 영의 세계에는 우리가 너무도 무지하거든요.
하지만 우리가 대답할 수 있는데 까지는 진지하게 고민하며 대답해야 합니다.

 

도마의 의심은 부활하신 예수님을 직접 보았을 때 풀렸습니다.
그리고 예수님을 하나님이라고 인정하고 고백했지요.
사실 모든 질문에 만족할만한 대답을 들어야 하나님을 믿게 되는 것은 아닙니다.
어느날 하나님의 말씀이 내 마음에 인격적으로 부딪치게 되고,
막연했던 하나님이 실체로 다가오게 되는 것입니다.

그리고 우리 안에 믿음이 시작되는 것이지요.

 

아, 이것은 은혜로만 가능합니다.

그런데 이 놀라운 일이 시공간을 뛰어넘어서 계속 이어져서 마침내 우리도 예수님을 '나의 하나님'이라고 고백할 수 있게 된 것입니다!

예수님께서 말씀하셨듯이,
보고 믿은 도마보다 보지 못하고도 믿는 우리는 더욱 복된 자들입니다.  

profile

장 영 기 목사 (한국의 함께걷는 교회를 담임하는 침례교 목사)


  1. 신명기의 명칭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뜻의 "神命記"...

    신명기의 명칭 "하나님의 말씀"이라는 뜻의 "神命記"가 아니다 신명기는 출애굽 제 1세대에게 들려주셨던 하나님의 가르침을 출애굽 제 2세대에 해당하는 새 세대 이스라엘에게 새롭게 해석하여 전수하는 글이다. 이...
    Date2020.02.28
    Read More
  2. 쉽고 재미있게 설명한 구약의 제사 이야기

    쉽고 재미있게 설명한 구약의 제사 이야기 레위기 3, 4장 3장 "화목제" 1. 레위기 3장은 화목제(和睦祭_화할 화, 화목할 목) 규정입니다. 화목제는 하나님과의 교제가 기쁘고 즐겁고, 이웃들 간의 평화가 있을 때 드...
    Date2020.01.15
    Read More
  3. 나사렛에서 베들레헴, 베들레헴에서 이집트, 이집트에서 나사렛으로 고된 ...

    나사렛에서 베들레헴, 베들레헴에서 이집트, 이집트에서 나사렛으로 고된 여행 메시아의 탄생하심과 관련하여, 누가복음은 마태복음에서 생략된 부분을 보충하고, 마태복음은 누가복음에 생략된 부분을 보충하는 말...
    Date2020.01.13
    Read More
  4. 예수님의 배 (Jesus Boat)

    예수님의 배 (Jesus Boat) 복음서에는 갈릴리 호수를 배경으로 특히 배에 관한 내용들이 많이 기록되어 있다. 베드로, 안드레, 야고보, 요한은 갈릴리 호수에 배를 띄우고 그물을 내려 고기를 잡던 어부였다. 예수님...
    Date2020.01.13
    Read More
  5. 예수 재림 때 행하려던 불의 심판, 소돔과 고모라에 내린 까닭은… 이상원 교...

    19세기 영국의 낭만파 화가 존 마틴의 ‘소돔과 고모라’. 롯의 가족들이 소돔과 고모라가 동성 간 성행위 때문에 하나님의 심판을 받자 급히 도망치고 있다. 예수 재림 때 행하려던 불의 심판, 소돔과 고...
    Date2020.01.08
    Read More
  6. 물두멍에 담긴 의미

    물두멍에 담긴 의미 [출] 30:17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일러 가라사대 [출] 30:18 너는 물두멍을 놋으로 만들고 그 받침도 놋으로 만들어 씻게 하되 그것을 회막과 단 사이에 두고 그 속에 물을 담으라 [출] 30:19 아...
    Date2019.12.21
    Read More
  7. GOD vs. Science

    GOD vs. Science "Let me explain the problem science has with religion." The atheist professor of philosophy pauses before his class and then asks one of his new students to stand. 'You're a Ch...
    Date2019.12.03
    Read More
  8. 에덴동산은 어떤 곳이며 어디에 있었습니까?

    에덴은 존재했는가? * 에덴동산은 어떤 곳이며 어디에 있었습니까? * 처음에는 비가 오지 않았다는데 어떻게 에덴동산에 강이 존재할 수 있습니까? 성경에 기록되어 있는 에덴동산이 과연 실제로 존재했던 곳일까, ...
    Date2019.10.21
    Read More
  9. 한 장으로 요약한 이집트 5000년 역사

    한 장으로 요약한 이집트 5000년 역사 이집트 5000년 역사 중 전반기 2500년간은 이집트인, 그 뒤 2500년간은 외국인들이 이집트를 다스렸다. 이 집트는 흔히 '문명의 요람'이라고 불린다. 여러 민족과 종교...
    Date2019.08.19
    Read More
  10. 마사다(Masada)

    마사다(Masada) 사해의 서쪽, 유대 광야에 위치한 마사다는 천연의 요새로써 사방이 절벽으로 이루어져 있다. 높이는 사해 수면으로부터 약 500m에 이른다. 마사다라는 이름은 아람어로 요새(fortress)이다. 같은 이...
    Date2019.08.10
    Read More
  11. WCC 를 아십니까? WCC의 정체 김학유교수,합신 선교신학

    WCC 를 아십니까 ? WCC의 정체 김학유교수,합신 선교신학 2013년 부산 백스코에서 모일 제10차 WCC 세계대회는 기독교 유엔총회가 아니고 사단의 교묘한 꼼수이다. 알고 믿으시기바랍니다.1948년 네덜란드의 암스테...
    Date2019.08.01
    Read More
  12. 가이사랴(Caerarea)를 가다

    가이사랴(Caerarea)를 가다 가이사랴는 구약 시대에는 없었던, 12년(22-10BC)에 걸쳐 헤롯 1세에 의해 건설된 신도시이다. 가이사랴는 지중해를 접해 있으며, 텔아비브와 하이파 중간에 있다. 가이사랴의 고고학 발...
    Date2019.07.18
    Read More
  13. 하나님의 뜻을 정치로 구현하다 - 윌리엄 윌버포스

    하나님의 뜻을 정치로 구현하다 - 윌리엄 윌버포스 '고지론(高地論)'이라는 말을 들어보셨나요? 제가 침례신학대학원에 들어갈 때 논술 문제이기도 했는데요, 말 그대로 '그리스도인들은 높은 위치에 올...
    Date2019.07.07
    Read More
  14. 의심에서 확신으로 (요한복음 20:24-29)

    의심에서 확신으로 (요한복음 20:24-29) ? +-UpDownCommentPrint24 열두 제자 중의 하나로서 디두모라 불리는 도마는 예수께서 오셨을 때에 함께 있지 아니한지라 의심에서 확신으로 (요한복음 20:24-29) 25 다른 제...
    Date2019.06.20
    Read More
  15. 종려주일과 고난주간 예수의 예루살렘 입성 기념하는 종려주일과 고난주간 ...

    종려주일과 고난주간 예수의 예루살렘 입성 기념하는 종려주일과 고난주간 경계 모호… 동·서 교회 서로 다른 전통 때문 유대인들은 “매년 세 번 절기를 지키라. 무교병의 절기(유월절) 맥추절(...
    Date2019.04.23
    Read More
  16. 미 연합감리교인들과 한인 연합감리교인들의 설문 조사 결과 발표

    연합감리교 공보부는 미국 내의 연합감리교인들이 가진 신학적 관점에 대해 설문을 시행했다. 하늘색은 “보수/전통주의자," 녹색은 "중도/중립주의자," 노란색은 "진보/자유주의자" 그리고 주황색은 "불확실"...
    Date2019.03.19
    Read More
  17. 터툴리안의 그리스도의 육신론 우리는 무엇을 믿는가?

    터툴리안의 그리스도의 육신론 우리는 무엇을 믿는가? 살다 보면 불현듯 ‘내가 왜 예수 그리스도를 믿어야 할까?’라는 생각이 듭니다. ‘하나님을 믿는다’라고 할 때, 하나님은 누구시며, 믿...
    Date2019.03.06
    Read More
  18. 한 장으로 요약한 이집트 5000년 역사 이집트 5000년 역사 중 전반기 250...

    한 장으로 요약한 이집트 5000년 역사 이집트 5000년 역사 중 전반기 2500년간은 이집트인, 그 뒤 2500년간은 외국인들이 이집트를 다스렸다. 이집트는 흔히 '문명의 요람'이라고 불린다. 여러 민족과 종교...
    Date2019.02.17
    Read More
  19. 표징(sign) 어원은 라틴어 시그눔(표시 흔적 징표) 물로 포도주를 만드신 일...

    표징(sign) 어원은 라틴어 시그눔(표시 흔적 징표) 물로 포도주를 만드신 일 등 예수=하나님을 보여주는 기적을 뜻해 신약성경에 표징(表徵) 또는 표적(表蹟)은 그리스어 ‘세메이온’을 번역한 말입니다....
    Date2019.01.19
    Read More
  20. 예수 “원수 사랑하라”한 이유 따로 있다

    프랑스 루브르 박물관에 있는 함무라비 법전. 1700년경 고대 바빌로니아 제국의 법전이다. 1901년에 발굴됐다. 예수 “원수 사랑하라”한 이유 따로 있다 ‘눈에 눈, 이에는 이’. 고대 바빌로...
    Date2019.01.0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