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NEWS

하나님께서 한국을 그냥 바라만 보실까?

posted Oct 04, 2011









이영권 박사 세계화전략연구소 소장


 

중국의 등장과 한국

이영권

 

세계경제의 큰 흐름의 변화, 이게 어떻게 되느냐에 따라서

우리의 미래에 대한 대응전략도 달라지고
그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성공전략 또한 달라지니

오늘은 세계경제의 큰 파워 SHift 이동에 대한 설명을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30년 전 뉴욕에서 앨빈토플러의 강의를 들었을 때

Power shift from the west to east 권력의 이동이

앞으로 서양으로부터 동양으로 움직이게 된다.

그 때 한국이 전세계 중심국가 중의 하나가 될 것이다.

젊은 28살 제 나이 때 들으면서 속으로 욕했습니다.

무슨 소리냐.. 까고 있네...

그런데 요즘엔 몹시 부끄러움을 느낍니다.

석학은 석학이십니다.

 

세계흐름이 정말로 서양으로부터 동양으로 아주 시원하게 움직이고 있습니다.

전세계 지금까지 센 나라를 G7이라고 하는데,

미국 영국 독일 일본 프랑스 이탈리아 캐나다로

다 아시다시피 엄청난 선진국이자 강대국들입니다.

앞으로 2025+@,2025년 이후에는

일등이 미국 2등이 중국 3등이 인도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하고요.
4등이 러시아 is coming back,

그리고 일본이 2등에서 5등으로 떨어지고 대한민국이 6등으로 따라붙고

영국 독일 등이 우리 발밑으로 떨어질 가능성이 높다고 흔히들 얘기합니다.

제가 이렇게 말했더니 어떤 사람이 그럽니다.

이영권 박사님은 국수주의자인가 하다고.. 저는 국수보다는 빵을 좋아합니다.

제가 개인적으로 이렇게 말하면 안믿으셔도 되죠.

세계적인 미래학자인 존 나이스빗, 앨빈토플러, 폴캐네디 그리고

세계적인 미래학회에서 나온 이야기 + 제가 34년동안 전세계 230개 나라 중에

170개국을 돌아다니면서 연구검토하고

미국에서 한 6년동안 공부하며 다 총합하여 주요 매스컴에 나와서

전부 강의해도 악플은 하나도 안붙습니다.

오죽하면 JP모건, 모건스탠리, 그리고 세계적인 골드만 삭스는

2050년까지 대한민국이 2등까지 갈 것이다라고 굉장히 장미빛 예측을 했는데

개인적으로 거기까지는 믿고 싶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제 생각같아서는 230개 나라에서 우리나라가 5등까지는 갑니다.

중요한 것은 세계경제흐름이 서양으로부터 동양으로 움직이는데

7개 센나라 중에 바로 4개가 동양인거 아니겠습니까,

중국 인도 일본 한국... 7개 강대국 중에 4나라가 동양국가인 시대에

동영상을 보고 있는 젊은 분들은

세계를 마음놓고 뛰어다닐 기가막힌 시대를 살고 있는 것입니다.

제가 30여년 전에 미국을 갔을 때,

많은 분들이 자네 어디서 왔는가 물어보면

I'm from Korea 한국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 두번째 물어본 게 Where is it??? 그게 어디 있지라는 질문이었습니다.

아주 자존심상하는 질문이었습니다.

요즘 만약에 아프리카의 코트티부아르에 있는 청년이 한국에 와서

자네는 어느나라에서 왔는가물어보면

아프리카의 코트티부아르입니다라고 하면

우리가 분명히 그 나라가 어딨어하고 물어보는 것과 같을 것입니다.

그런데 세계가 빠르게 변하면서 동양의 시대가 강력히 오고 있는 겁니다.

그러니까 제가 늘 얘기하듯이

한국의 각계 각층에서 여러분이 하시는 분야의 1등이 되면

세계에서 일등이 되는 기가막힌 시대가 오고 있다는 것을 늘 생각하면서

이게 바로 Power shift 권력의 이동이

from the west to east 서양으로부터 동양으로 움직이고 있는

아주 극렬한 기가막힌 표현이 아니었겠는가 하는 생각을 해봅니다.

이런 시대에 우리가 지금 살고 있는 한국이 이렇게 좋은 나라고

앞으로 더 좋은 나라로 세계 중심 국가중의 하나가 되겠구나.

그렇다면 내가 어느 분야에서 어떤 일을 하던 간에

세계적인 인물이 될 가능성이 많겠구나 하는 생각을 분명히 가져도 됩니다.

반기문 UN사무총장이 이번에 연임에 성공하셨습니다.

한국이라는 나라가 국운이 없고 강력한 국가로의 도약이 없다면

이런일은 절대 발생할 수 없는 일입니다.

지금 이 동영상을 보는 분들 중에 외무고시를 준비하는 분이 있다면

너희 때는 전세계 국가 중에 우리나라가 5위까지 갈 테니

외무부장차관만 거치면 UN사무총장이나 의장이 자다가 일어나서도 되겠드라

이렇게 얘기하는 시대가 도래함을 분명히 느끼시기 바랍니다.

 


세계는 서양으로부터 동양으로,

그리고 한국은 중심국가중의 하나로 부상하고 있다는확신을 가지시기 바랍니다

  1. 사랑만이 모든것을 이깁니다. - 이 민 아

    이민아의 사랑 이야기 아버지 이어령 교수를 하나님 앞으로 이끈 착한딸, 이민아의 이야기 죽도록 사랑해서 결혼한 남자와 헤어졌다. 암(癌) 선고를 받는다. 다섯 살 아이는 특수자폐 판정을 받는다. 실명(失明) 위...
    Date2012.02.24
    Read More
  2. 두종류의 인생

    인생에는 두 종류가 있다. 하나는 휴경지 같은 인생이며, 다른 하나는 경작지 같은 인생이다. 휴경지 같은 인생은 이미 이뤄놓은 열매에 만족해 자만에 빠진다. 이런 사람은 부흥회로 달려가는 사람들, 금식하며 자...
    Date2012.02.20
    Read More
  3. "하나님을 찾고 은혜를 구하자"

    하나님을 찾고 은혜를 구하자 스가랴 8:21-22 ▲ 중국의 엄청난 인구와 식량수요는 대재앙이 될 것이다. ▲ 방글라데시는 해수면 상승으로 더 이상 사람이 거주할 수 없는 지역으로 바뀔 것이다. ▲ 지구가 지탱할 수 ...
    Date2012.02.20
    Read More
  4. 긍정적인 말

    긍정적인 말 공자가 하급 관리로 일하고 있는 조카 공멸에게 물었습니다. "네가 일하며 얻은 것이 무엇이며 잃은 것이 무엇이냐?" 공멸이 대답했습니다. "얻은 것은 하나도 없고 세 가지를 잃었습니다. 첫째는 일이 ...
    Date2012.02.13
    Read More
  5. No Image

    시대의 흐름...

    “시대의 흐름과 변화를 읽지 못하면 퇴출당한다” -‘Kodak’ 파산 신청이 던져주는 교훈 - 공룡은 약 2억 년 전(225 million- 65 million) 지구 전체에 번식하면서, 온 땅을 장악했던 거대한 동물이었다. 그러나 그 공...
    Date2012.02.05
    Read More
  6. No Image

    언약안에 있는 한국

    하나님의 언약 안에 있는 대한민국 [기독교칼럼]2012년 대한민국은 언약적 축복과 언약적 저주의 갈림길에 서 있다. 우리는 예수님을 구원자로 영접하는 순간 하나님과의 언약 속으로 들어간다. 즉 하나님과 언약을 ...
    Date2012.02.01
    Read More
  7. 졸탁 동시

    卒啄同時(졸탁동시) 졸탁동시는 한자어 이면서 교육학 용어이다. 어미닭이 정성껏 품은 알은 20일쯤되면 알속에서 자란 병아리가 '삐약삐약' 탁 소리와 함께 밖으로 나오려는 신호를 한다. 병아리는 알 속에서 나름...
    Date2012.01.31
    Read More
  8. 한국교회 - 바로서야한다- 장윤재교수

    한국교회- 바로 잡아야할 5 가지       “한국 기독교의 사회적 이미지가 어쩌다 이렇게 땅에 떨어졌는가?”   요즘 많은 기독교인들이 품고 있는 의문이다. 이화여자대학교 기독교학부 장윤재 교수(목사)가 다섯 ...
    Date2012.01.28
    Read More
  9. No Image

    김관주 목사의 순교

    순교자 김관주 목사 그의 순교는 이어지는 다른시작 이었다. 1938년 신의주 제2교회를 담임하던 한경직목사(영락교회원로)는 당회를 열어 일본에 있는 김관주(金冠柱·1904~1950)목사를 교회부목사로 청빙할 것을 승인...
    Date2012.01.18
    Read More
  10. 이병철- 그도 그것이 알고 싶었다. 신과 종교에 대한 질문/신부의 답변

    인간 이병철 “신이 있다면 자신의 존재 왜 드러내지 않나” 이병철 회장, 타계 한달 전 천주교에 24개항 종교 질문 … 차동엽 신부, 24년 만에 답하다 1987 이병철 회장 “신이 인간 사랑한다면 왜 고통·불행 주는가 ” ...
    Date2012.01.17
    Read More
  11. No Image

    실패는 실패인가? - 웃기는 Title...

    실패가 주는 교훈 - 하인리히 법칙 ' 하인리히 법칙'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하나의 큰 재해에는 그 이전에 이미 29건의 작은 재해가 있고, 그 안에는 또다시 300개의 잠재 요인이 들어 있다는 것입니다. 도쿄대학 교...
    Date2011.12.20
    Read More
  12. No Image

    Procrustes 식 사고 - 이래선 안됩니다.

    프로크루스테스식 사고 그 리스 신화에 등장하는 프로크루스테스(Procrustes)가 있습니다. '늘이는 자' 또는 '두드려서 펴는 자'를 뜻하며 폴리페몬(Polypemon) 또는 다마스테스(Damastes)라고도 합니다. 바다의 신 ...
    Date2011.12.07
    Read More
  13. 대한민국이란 나라

    누가 대한민국을 소국이라고 말 하는가? 우리는 스스로 소국(小國)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다. 그러나 영토가 작다고 해서 선진국이 못되고 인구가 적다고 해 서 강국이 되지 말라는 법은 없다. 한국의 국...
    Date2011.11.03
    Read More
  14. 미국 이란 나라

    美帝國, 500 年은 더 간다 21세기 '노스트라다무스(Nostradamus)' 조지 프리드먼(George Friedman)이 본 美ㆍ中ㆍ日ㆍ韓 "美 경제가 전세계 GDP 25% 차지 어느 나라도 영향 벗어날 수 없어… 中, 성장과 동시에 엄청...
    Date2011.10.19
    Read More
  15. 좌경화된 이단 대책 기관에대한 경고 메시지-뉴욕 주님의교회 김상태 목사

    좌경화된 기독교 이단 사이비 대책기관에 대한 경고 들어가는 말 최근 뉴욕 교계는 사이비 이단연구 및 대책 위원회라는 이름 아래 온갖 부정적인 언론 시비로 소모적인 논쟁을 일삼고, 비방과 인신공격으로 상대방을...
    Date2011.10.06
    Read More
  16. No Image

    다일 영성수련회의 문제점- 이성은 사모(조지아 주)

    나는 평소에 최일도 목사가 쓴 책들을 읽고 예수님의 사랑을 실천하기를 애쓰고 열정을 갖고 기도한 사람이라고 생각했다. 따라서 그가 하는 다일 영성수련회에 좋은 마음으로 참가했다. 그러나 아틀란탄 근교의 기도...
    Date2011.10.06
    Read More
  17. 착각, 그것은 니북에서도 자유입니다.

    한 기독언론의 울분 몇 일전 여러 통의 전화를 받았다. 한 마디로 교회넷이 어느 모 언론사와 짜고 다른 언론사 죽이기에 나섰고 뉴욕 교협 선거 회장 후보 한명을 떨어 지도록 하기 위해 적극 나섰다는 것. 그래서 ...
    Date2011.10.06
    Read More
  18. No Image

    하나님께서 한국을 그냥 바라만 보실까?

    이영권 박사 세계화전략연구소 소장 중국의 등장과 한국 이영권 세계경제의 큰 흐름의 변화, 이게 어떻게 되느냐에 따라서 우리의 미래에 대한 대응전략도 달라지고 그 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성공전략 또한 달라...
    Date2011.10.04
    Read More
  19. No Image

    그리되게 하옵소서.

    믿을수도 안 믿을수도 없는 장미빛 예언들!! (예언가들의 '한국'에 대한 예언) 통일후, 한국은 전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영적, 경제적 강국이 될 것이라고.. 1. 샨볼츠(미국인 예언사역자) 올 여름 천사의 방문을 받...
    Date2011.08.20
    Read More
  20. No Image

    나에게 주신 은사

    나에게 주신 은사 나는 물 한 컵을 마셔도 마신 컵은 즉시 씻어 둔다. 누군가가 해야 할 일이고, 언제 해도 할 일이며 내가 다시 손을 댈지 모를 일 아닌가 말이다. 그런데 내 아내는 그게 안 된다. 찬장에서 꺼내 ...
    Date2011.08.2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24 25 26 27 28 29 30 31 32 33 Next
/ 33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