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NEWS

알아야할 미국 상식

posted Feb 10, 2015

 Image result for 미국


1. 미국은 러시아, 캐나다에 이어 세계에서 세번째로 큰 면적을 가진 나라다.

(캐나다는  9,984,670 km²에 호수가 全 국토의 8.92%이다.미국은  9,826,630km²에 호수가 6.76%이다.)


2. 미국은 중국, 인도에 이어 인구가 세번째인데..미국의 인구는  3억1000만명이다.


3. 인종으로는 백인이 60%, 히스패닉(南美系)이 15%, Black 12%,

아시아系가 4.4%, 인디안系가 1% and rest are other races.....

 

4. 백인 중엔 독일系 이민이 가장 많다. 이어서 아일랜드, 영국系 순이다.


5. 국민 총생산(GDP)은 13조 8000억 달러($)로 세계 1위,

1인당 국민 소득은 4만 3594 달러로 세계 11위 이다.

6. 제퍼슨 대통령은 프랑스로 부터 루이지애나 구매를 통하여

당시의 國土를 두 배로 늘렸다.

그 이후 미국은 알래스카를 러시아로부터 사들였다.


7. 남북전쟁 때 죽은 군인이 2차 세계 대전 때 죽은 군인보다 더 많다.


8.

미국 영토에서 가장 높은 산은 Alaska 주의 맥켄리 이다. 6194m.

9. 1513년에 최초의 유럽인이 플로리다에 상륙했다.


콜럼부스의 신대륙 발견  21년 후다.


10. 1634년까지 약 1만명의 청교도가 뉴잉글랜드 (New England) 지방에 정착했다.

 

11. 미국 독립 전쟁 때까지 약 5만 명의 죄수가 영국에서 건너왔다.


12. 독립 전쟁 이후 미국은 영국과 1812년에 한번 더 싸웠고,

1819년엔 스페인과의 전쟁으로 플로리다와 해안지방을 빼앗았다.

1845년엔 텍사스 공화국을 합병했다.

1848년 멕시코와 싸워 이긴 뒤 캘리포니아를 차지했다.

1861~65년 사이에 남북전쟁이 있었고, 남부지방의 분리주의자들이 정리되었다.

1898년엔 하와이를 차지하였고,

같은 해 스페인과 싸워 푸에르토 리코, 괌, 필리핀을 차지했다.

(그런데, 하와이가 미국의 50번째 주로 편입된 것은 1959년 8월 21일이다.)

 
13. 미국의 흑인들이 남부지방에서 안심하고 투표할 수 있게 된 것은 1964년의 民權法과 1965년의 투표권 법안이 통과된 이후다.


14. 미국 하원은 435석이다. 인구 비례에 의하여 결정된 숫자다.

그런데, 상원의원은 한 개 주에서 두명씩으로 모두 100명이다.

하원의 임기는 2년, 상원의원의 임기는 6년이다.

(7개 주는 하원의원이 한 명, 상원의원이 두 명이다.)

인구가 가장 많은 주는 캘리포니아, 가장 적은 주는 와이오밍 이다.


15. 대법원 판사는 9명인데 종신직이다.

16. 민주당은 1824년, 공화당은 1854년에 창당되었다.

(민주당은 서해안, 북동지방, 그리고 5대호 근방에서 강하다.

공화당은 남부, 대평원 지역, 그리고 록키 산맥 지역에서 강세이다.

자신을 민주당원이라고 말하는 이가 많으나

보수적이라고 말하는 이가 자유주의자라고 말하는 이보다 많다.)


17. 미국의 歷代 대통령은 거의 다 백인 남자였다.

(흑인이 대통령이 된 것은 2008년 선거의 오바마)

케네디는 최초의 카톨릭 출신 대통령이었고,

여자가 대통령이나 부통령이 된 적은 없다.


18. 주(州)는 연방으로 부터 탈퇴할 권리가 없다.


19. 미국이 외교관계를 갖지 않은 나라는 북한, 이란, 대만, 수단, 부탄이다.

20. 미국은 정부와 민간부문에서 매년 1230억 달러($)를 해외 원조로 쓴다.

세계 1등 원조 지원국이다.


21. 2006년도 미국의 군사예산은 5280억 달러($)로서

세계 전체 국방예산의 46%였다. GDP의 4.06%가 국방비이다.


22. 상위 1%가 미국의 富 33.4%를 소유하고 있다.

23. 미국의 1인당 에너지 소비량은 석유로 환산하여 매년 7.8t이다 (독일은 4.2t) 총에너지 소비량의 40%가 석유, 23%가 석탄, 22%가 천연가스이다.


24. 미국인의 12%는 외국에서 태어났다.그리고 전체 인구의 79%가 도시에서 산다.

(뉴욕市가 주변 지역까지 합쳐서 1881만여명의 인구로 가장 큰 도시이다.

로스앤젤레스는 1295만 명으로 2위, 시카고는 950만 명으로 3위,휴스턴이 554만으로 4위이다.)


25. 76.5%가 기독교인으로 되어 있으나...

기독교 인구의 비율이 줄고 있는데 개신敎는 52%, 천주敎는 26.3%.

26. 미국인의 평균 수명은 77.8세 이며,

약 3분의 2가 過체중 이다. 이 비율은 세계 최고이다.


27. 미성년자의 임신률은 여자 1000명 당 79.8명으로 세계 최고 수준이다.


28. 15.9%의 미국인은 의료보험에 가입되지 있지 않다.


29. 10만명당 5.7명이 매년 살인사건으로 희생된다.

약 230만 명이 감옥에 있다. 100명중 한 명꼴 이다.


30. 50개 州 가운데 37개 州가 사형 집행을 한다.

1976년 이후에 1000명 이상이 사형 집행 되었고,

미국은 여섯번 째로 많은 사형집행을 한 나라다 (2006년)

 

  1. 간통의 "주홍글씨"

    간통의 "주홍글씨" "당신의 키스는 정말 달콤하다. 당신의 그을린 몸과 굴곡진 히프를 사랑한다. 희미한 불빛에 비친 두 개의 매혹적인 부분(가슴)을 감싸는 모습도 사랑한다." 지난 2009년 미국 정가를 발칵 뒤흔든...
    Date2015.03.09
    Read More
  2. No Image

    응답받는 기도의 원리

    응답받는 기도의 원리 "과연 기도의 응답이 존재하는 것일까요? 우연의 일치를 사람들이 과장하는 것 아닐까요?"라고 묻는 어떤 청년에게 C.S. Lewis는이렇게 대답했다고 한다. "우연의 일치일지도 모르지요. 그런데 ...
    Date2015.03.09
    Read More
  3. 사랑의 터치(Touch)

    사랑의 터치(Touch) 위 한장의 사진을 보신적이 있는지요 하나의 인큐베이터 안에 함께 있던 두 명의 신생아. 한 아이의 팔은 다른 한 아이를 감싸고 있는 모습을... ‘생명을 구하는 포옹 (The Rescuing Hug)’ 이라...
    Date2015.02.25
    Read More
  4. 누가영웅일까?

    누가영웅일까? 역사를 왜 공부하는가? 역사에는 가슴 뛰게 하는 수많은 이야기가 있기 때문이다. 그런 이야기들은 어떤 때 음악 이상으로 우리를 흥분하게 한다. 뜨거운 야망과 처절한 몰락, 영광과 오욕의 시간이 ...
    Date2015.02.16
    Read More
  5. 알아야할 미국 상식

    1. 미국은 러시아, 캐나다에 이어 세계에서 세번째로 큰 면적을 가진 나라다. (캐나다는 9,984,670 km²에 호수가 全 국토의 8.92%이다.미국은 9,826,630km²에 호수가 6.76%이다.) 2. 미국은 중국, 인도에 이어 인구...
    Date2015.02.10
    Read More
  6. <복음의 핵심>주님이 주신 사랑

    주님이 주신 사랑 여러분은 믿음 생활을 하면서 가장 인상적으로 떠오르는 장면이 무엇입니까. 저는 신앙인들이 순교했던 장면을 연상할 때는 늘 깊은 감동이 옵니다.그 분들은 모두 마지막 죽는 순간까지 하나님...
    Date2015.02.08
    Read More
  7. 자랑끝에 불

    자랑끝에 불 세계에서 가장 큰 교회가 한국에 있다고 지금까지 자랑했다. 각 교단마다 큰 교회도 한국에 있다고 아직도 자랑을 한다. 그렇다. 분명 교회가 큰 것은 자랑스러운 일임에 분명하다. 교회가 큰 것이 죄도...
    Date2015.01.31
    Read More
  8. 쉬지 말고 기도하자

    쉬지 말고 기도하자 하나님의 예언적 말씀을 듣게 되면, 구체적으로 순종할 계획을 세우게 된다. 그리고 나서 우리는 반드시 무릎을 꿇고 기도해야 한다. 기도가 왜 중요한가? 그리스도의 명령에 따라 세상에 복음을...
    Date2015.01.17
    Read More
  9. 더러움이란 자기 자리를 떠나는 것이다

    고려대 강병화 교수가 17년간 전국을 돌아다니며 채집한 야생 들풀 100종과 4천439종의 씨앗을 모아 종자은행을 세웠다고 한다. 기사 끝에 실린 그의 말이 가슴에 와 닿는다.   “엄밀한 의미에서 잡초는 없습니다. ...
    Date2014.12.27
    Read More
  10. 우리는 서로 만나 무얼 버릴까

    우리는 서로 만나 무얼 버릴까 석 달 전이었습니다. 휴대전화가 울렸습니다. “혹시 이현주 목사님 전화번호 알아?” 신문사 선배였습니다. 이 목사는 그리스도교의 영성을 좇는 수도자이자 시인입니다. 수소문했습니...
    Date2014.12.15
    Read More
  11. 상승과 회귀의 선순환

    상승과 회귀의 선순환 김기석 목사(청파교회) 조 계종 불교사회연구소가 지난 8월 16세 이상의 국민 15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2014년 한국의 사회·정치 및 종교에 관한 대국민 여론조사’ 결과가 공개되었다. 종교...
    Date2014.11.28
    Read More
  12. 미주 기독교 방송(KCBN)이 신문에낸 이상한 광고

    미주 기독교 방송(KCBN)이 신문에 낸 이상한 광고 지난 9월, 뉴욕에서 발간되는 한 일간지 신문에서 미주기독교방송이 낸 광고를 보게 되었습니다. 9월 16일과 17일에 있었던 모금행사에 참여한 애청자들과 교회에 ...
    Date2014.11.07
    Read More
  13. 다큐 영화 '쿼바디스' 김재환 감독

    다큐 영화 '쿼바디스' 김재환 감독 크고 호화로운 교회당과 대물림 성범죄 목사ㆍ권력과의 결탁 등 개신교의 부끄러운 민낯 담아내 "잘못됐다 고쳐라 얘기해 줘야" 김재환 감독은 "오늘날 대다수의 대형 교회는 돈을...
    Date2014.10.26
    Read More
  14. 아버지의 기도

    공병호(공병호경영연구소 소장) 아버지의 기도 이런저런 책을 읽더라도 대부분 책들은 잊혀지고 만다. 그런데 이따금 기억 속에 굳건히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가 필요할 때마다 등장하는 책이 있다. 오늘은 이런 책과...
    Date2014.10.24
    Read More
  15. 헌금의 주인과 사용권

    헌금의 주인과 사용권 "그런데 오늘날 헌금 사용하는데 있어 중, 대형교회들의 모습을 보면 교회라는 공동체가 아닌 개인의 이익을 추구하는 개인 기업 같아 보입니다. 예를 들면 은퇴 예우금과 은퇴후 급여와 혜택 ...
    Date2014.10.10
    Read More
  16. 목사의 성추행,감싸도는 교계

    스타목사 성추행 숨바꼭질 4년…교인들이 파헤쳐 전병욱 前 삼일교회 담임 목사 사퇴 뒤에도 버젓이 목회활동피해자 8명 증언 담은 책 출간 “목회자 신격화가 진실 가려, 한국교회의 부끄러운 자화상” 지유석(왼쪽)씨...
    Date2014.10.05
    Read More
  17. 미국을 아마겟돈으로?

    미국을 아마겟돈으로? 중앙일보 9-29-2014 아마겟돈은 인류 종말을 고하는 선악간의 최후의 전쟁터가 될 것이라고 요한계시록이 예언한 곳이다(16:16). 아마겟돈은 히브리어로 '므깃도의 언덕'이라는 뜻으로 예루살...
    Date2014.09.30
    Read More
  18. 우울증 치료 못하면 우울한 사회 된다

    우울증 치료 못하면 우울한 사회 된다 바야흐로 백세 장수시대다. 오래 사는 시대에는 몸의 건강만큼이나 마음의 건강이 중요하다. 사실 정신이 건강하지 못하면 육체적인 건강에도 문제가 잘 생긴다. 마음이 건강하...
    Date2014.09.25
    Read More
  19. 슈바이처 같은 의사가 되려면

    슈바이처 같은 의사가 되려면 저녁 모임에서 한 선배가 말했습니다. “목표와 꿈은 다른 거라고 생각해. 나는 아이에게 이렇게 말해. 만약 네가 의대에 진학하려고 한다면 그건 너의 목표이지, 너의 꿈은 아니다.” 그...
    Date2014.09.06
    Read More
  20. 교황신드롬, 개신교인은 어떻게 볼 것인가

    교황신드롬, 개신교인은 어떻게 볼 것인가 프란치스코 교황 방문으로 온 나라가 들썩였다. 교황 신드롬은 마치 거룩한 마법의 절정을 이루는 것 같았다. 세월호 참사 이후 누구에게도 위로받지 못하고, 기댈 곳 없던...
    Date2014.08.2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3 Next
/ 33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