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 NEWS

독자가보낸글
찬송가 소리에 이끌려 들어간 교회서 만난 두님자 -서로 생명의 은인이 되다. 유튜브 CBN 캡처 우연한 만남이 서로 생명의 은인으로 이어진 두 부부 이야기가 SNS 상에서 화제입니다. 28일 페이스북 보도매체 '격'은 생각지 못한 만남이 중요한 인연으로 이어져 훈훈한 감동을 준 두 부부의 이야기를 전했습니다. 가스펠 가수 돈 허버트가 찬양하고 있다. 돈 허버트 페이스북 캡처 지난해 10월, 돈 허버트와 벨린다 부부는...
촛불 하나의 교훈 촛불 하나의 교훈 미국의 존 머레이는 한푼의 돈도 헛되게 쓰지 않는 검소한 생활로 부자가 된 사람이다. 어느 날 머레이가 밤늦도록 독서를 하고 있는데 한 할머니가 찾아왔다. 그러자 그는 켜놓은 촛불 2개 중 하나를 끄고 정중히 할머니를 맞았다. “늦은 시간에 무슨 일로 찾아오셨습니까?” 그런 모습을 보면서 할머니는 겸연쩍게 말했다. “선생님께 기부금을 부탁하려고 왔다”며 &ld...
<삼총사> [11-26]
삼총사 <삼총사>라는 작품이 있다. 여기에 보면 주인공 달타냥과 삼총사 가 중요함 사실을 전하기 위해 영국으로 가다가 첫번째 적을 만나게 되자 삼총사 가운데 한 사람이 남아서 싸우고 나머지는 뒤돌아보지않고 목적지를 향해 달려간다. 가다가 또 적을 만나자 둘 중 하나가 남아서 적과 싸우고 나머지 한 사람과 달타냥은 역시 뒤돌아보지 않고 달려간다, 가다가 또 적을 만나자 마지막 한 사람이 적과 싸우는 동안 달타냥은 ...
동물들은 첨단기술이 필요없다 지상의 다른 많은 생물체들과 비교했을때 인간의 능력은 그리 인상적인 것이 못된다. 낙타는 일천 파운드의 무게를 지고 사막을 30마일씩 매일 다닐 수가 있다. 인간인 내가 빈손으로 30마일을 걷는다는 것을 생각만해도 피곤해진다. 타조는 시속 30마일로 다릴 수가 있는데 이는 내 차가 러시 아우어에 달리는 것 보다도 더 빠르다. 인디안 스위프트라는 새는 시속 100마일 이상의 속력으로 날 수가...
more
독자마당
Untitled [08-25]
교협 [03-15]
성경으로 생명을 회복하는 교협 / Back to the Bible을 주창하며 출발한 뉴저지 30기 교회협의회(회장: 김종국 목사 / 새언약교회)가 종교개혁 500주년을 기념하며 펼치는 다양한 행사에 대한 설명회를 가젔다. 뉴저지 교협은3월15일(수)오전 11시에 뉴욕,뉴저지 일원 크리스천매체와 주요일간지 기자들을 뉴저지 팰리세이드팍에 있는 네이버 플러스에 초청 하고 앞으로 있을 13개 행사와 특별히 종교개혁 500주년기념 학술대회및 ...
하나님의 은총 가운데 평안하기를 기원합니다. 이스라엘 투데이는 예수님을 믿는 유대인들에 의해 1978년에 창간 이래 전 세계 82개국 5개 언어로 배포되고 있는 최고의 이스라엘 전문 월간지입니다. 2016년 6월호부터 이스라엘 투데이 한국어판을 한국어 필진들과 함께 새롭게 발간합니다. 우선 한국 내에서 쉽게 접하기 어려운 현대 이스라엘의 정치, 경제, 문화, 종교, 교육 등의 생생한 소식과 이스라엘을 둘러싼 중동 국가들...
예수를 만나다. 버스를 타고 예루살렘을 떠났다. 동쪽으로 한 시간쯤 달리자 광야가 나타났다. 첫 인상은 ‘삭막함’이었다. 산성화한 언덕들이 끝도 없이 이어졌다. ‘생명’은 느껴지지 않았다. 푸석푸석한 메마름과 절대적인 황량함만 건조한 능선을 달렸다. “아하, 여기가 광야구나” “예수가 걸었던 광야가 이런 풍경이구나.” 그때 가이드가 흥미로운 설명을 던졌다. “요즘 이스라엘 젊은이들 사이에선 ‘광야 트래킹’이 유행이다. ...
more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